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은행, 완성차공장 사업에 “100억 원의 투자 의향서” 전달

기사입력 2019-04-29 오후 7:22:0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광주시 “완성차공장 사업성, 지속가능성, 고용창출 보고 투자결정”

- 이용섭 시장 “한국경제 살리는 시대적 소명 꼭 성공시킬 것” 다짐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광주형일자리 첫 모델인 완성차공장 사업에 광주은행이 첫 투자자로 투자의향서를 광주시에 전달했다. 광주시는 29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광주형일자리 완성차공장 합작법인 투자의향서 전달식’을 갖고 광주은행으로부터 100억원의 투자의향서를 전달 받았다고 밝혔다.

 

광주은행은 “완성차공장 합작법인의 사업성과 지속가능성을 내부적으로 검토해 첫 투자자로 투자의향서를 제출하게 됐다”며 “완성차공장 합작법인이 글로벌 완성차 기업의 품질, 마케팅, 판매 분야의 검증된 노하우뿐만 아니라 위탁생산 차량의 상품성에 기반을 둔 경쟁력과 협력적 노사관계, 정부지원에 토대를 둔 안정성을 보유했다”고 평가했다.

 

광주시는 투자유치 마케팅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시점에 광주은행이 투자의향을 밝힘으로서 다른 투자자 모집에도 긍정적 효과를 미칠 것으로 내다봤다.

 

▲ 왼쪽부터)손경종 전략산업국장,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송종욱 광주은행 은행장, 김경태 광주은행 부행장, 정찬암 광주은행 부행장

 

완성차공장 사업은 상반기에 투자자를 모집하여 합작법인을 설립해 하반기에는 공사에 들어가고, 2021년 하반기 공장완공 및 양산에 들어가게 된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광주형 일자리 첫 사업에 투자자로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지역 청년들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을 발전시켜 나갈 광주형일자리 사업에 최대한 힘을 모아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그동안 지역발전과 지역민들의 위해 많은 지원을 해온 향토기업인 광주은행이 완성차공장 사업 첫 투자자로 참여해주어 감사하다”면서 “광주형일자리 사업은 광주청년들의 일자리 창출은 물론 한국경제의 체질을 바꾸고 제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시대적 소명임으로 반드시 성공시키겠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정종순
  9. 이동진
  10. 임택
  11. 이윤행
  12. 명현관
  13. 김준성
  14. 전동평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