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 세계인권도시포럼, 국내 인권관련 행사 첫 국비 지원 받는다

- ‘지역특화컨벤션 육성사업’ 선정..세계적인 국제행사로 성장 발판 마련

기사입력 2019-04-05 오후 2:43:3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한국관광공사의 ‘지역특화컨벤션 육성사업’에 광주광역시 세계인권도시포럼이 선정돼 국비 3000만원을 지원받는다.

 

5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역특화컨벤션 육성사업’은 지역 전략산업 및 사회․문화 관련 유망 컨벤션을 선정해 국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국내 인권관련 행사로는 세계인권도시포럼이 처음으로 선정됐다.

 

2011년부터 개최되고 있는 세계인권도시포럼은 국내외 인권도시 및 기구·단체, 활동가, 시민 등이 참여해 인권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주요 인권의제를 논의하며 시민 개개인의 인권을 증진하기 위한 도시정책을 개발하는 국제포럼이다.

 

그동안 광주시는 민주.인권.평화의 도시로서 전 세계의 인권경험을 공유하고 인권 관련 논의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UN 인권최고대표사무소와 세계지방정부연합 인권위원회 등 국제 인권기구와 외교부, 국가인권위원회, 한국국제협력단(KOICA), 인권단체, 활동가 등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왔다.

 

이를 통해 포럼 참가자 규모가 1800명까지 확대된 것은 물론 포럼이 UN인권이사회의 ‘지방정부와 인권’ 결의안 채택 및 국내외 인권도시 확대 등에 상당한 기여를 해왔다는 평가를 받는 성과를 거뒀다.

 

시 관계자는 “세계인권도시포럼이 국내 인권포럼으로는 최초로 중앙부처와 공동주최하고 국비지원을 받게되면서 포럼의 국내외 위상이 강화되고 향후 세계적인 국제행사로의 성장하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포럼은 9월30일부터 10월3일까지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지방정부와 인권-인권도시를 다시 상상하다’라는 주제로 광주시,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시교육청의 공동주최로 열릴 예정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명현관
  9. 이동진
  10. 정종순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이낙연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