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이용섭 광주시장, 2019년 첫 임시회에서 ‘10대 핵심시책' 제시

기사입력 2019-02-11 오후 9:10:2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광주형 일자리 모델의 첫 사례인 자동차공장 투자유치 협약을 성사시키고 미래 먹거리인 인공지능 R&D 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으로 최종 선정되는 등 광주발전의 결정적인 전기를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11일 2019년 제275회 첫 광주시의회 임시회에서 “민선7기 지난 7개월은 시의회의 도움 속에 해묵은 현안을 해결하며 궤도를 이탈한 광주시정을 정상궤도로 안착시킨 가슴 벅찬 시간이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와 함께 이 시장은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러내 2019년을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시대의 원년’으로 만들어 가겠다”며 2019년 ‘10대 핵심시책'을 제시했다.

 

‘10대 핵심시책’으로는 첫째, 광주형 일자리 사업과 3대밸리사업을 가속화하고, 미래 신산업 육성을 본격 추진한다.
   
광주시는 현대차와 ‘완성차 공장 투자 협약’이 체결된 만큼, 투자자를 모집하여 조기에 신설법인을 설립하고, 자동차 공장건설을 착공토록 할 계획이다.

  

또한, 신설법인은 광주시민들에게도 문호를 개방해 시민들이 소유하고 참여하며 사랑하는 ‘시민기업’으로 발전시켜 나간 다는 복안이다.

 

특히, 빛그린산단을 광주형 일자리의 대표적 산단으로 육성하고, 광주형 일자리 사업을 자동차에서 다른 분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사업 대상에 선정된 ‘인공지능(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 사업’에 10년간 1조원을 투입해 광주를 인공지능산업의 메카로 만들고, 자동차․에너지․문화융합콘텐츠 등 3대 밸리 사업을 미래 먹거리 혁신동력으로 육성하는 한편, 빛그린산단과 도시첨단산단 일원이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한다.

 

둘째, 세계 5대 메가 스포츠 대회 중 하나인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대회시설과 운영준비부터 북한 선수단 참가까지 최선을 다해 평화의 물결이 넘실대는 역사상 유례없는 성공적인 대회로 개최할 계획이다.

 

셋째, 소상공인·전통시장·골목상권의 사업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자영업자들이 사업하기 좋은 광주를 만들어 간다.

 

넷째, 광주만의 고유함과 독특함을 발굴하고 문화산업을 미래성장의 동력으로 육성해 문화가 경제이고 일자리라는 공식을 실현해 간다.

 

다섯째, 군 공항 예비이전후보지 조기 발표 등 군 공항이전에 속도를 내고 군 공항이 이전한 종전부지는 국제테마파크 등 스마트시티로 조성될 수 있도록 개발 로드맵을 준비해 갈 계획이다. 또한, 도시철도 2호선 건설과 달빛내륙철도, 경전선 전철화 등 광역철도망 구축에도 속도를 내 시민의 삶을 변화시킬 미래발전의 기반을 마련한다.
 
여섯째, 광주천 수질개선, 수량 확보와 함께 주변 문화관광콘텐츠와 연계한 ‘광주천 아리랑 문화물길 조성사업’을 본격화하고,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다양한 아이디어로 ‘광주천 가꾸기 사업’을 대대적으로 추진하여 광주천을 시민들이 즐겨찾는 문화명소로 만들어 간다.

 

일곱째, 도시재생을 통해 광주를 디자인 도시로 변화시킨다. 광주역 일대는 1단계 ‘창의문화산업 스타트업 밸리’로, 2단계는 ‘역사복합개발사업’을 추진해 광주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조성하고, 광주송정역은 교통․상업․문화의 중심지로 부상할 수 있도록 광주다운 밑그림을 그려간다.

 

여덟째,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을 바탕으로 광주를 자원봉사 선도도시로 만들어 간다. ‘자원봉사 플랫폼’을 구축해 전문성과 경험을 나누려는 사람과 이웃의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직접 연결하고, 광주시가 참여자의 신뢰성을 보증해 자원봉사를 활성화하며, 나눔 문화가 일상화될 수 있도록 자원봉사 선도도시 종합발전 로드맵도 수립한다.

 

아홉째, 올해 시는 복지분야에 역대 최대인 2조원을 투자해 복지안전망을 더욱 촘촘히 해간다.

 

열째,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책임지는 안전한 광주를 만들어간다. 폭염과 미세먼지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3천만 그루 나무심기’와 ‘미세먼지 저감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이용섭 시장은 “2019년을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시대의 원년’으로 만들기 위해 저와 전 공직자, 그리고 산하 공공기관은 ‘혁신적 성과창출’을 올해 제 1과제로 삼고 시정 핵심과제를 성과창출 목표로 설정해 행정의 책임성을 높이고 성과를 견인해 갈 것이다”며 “시 의회의 변함없는 협조와 신뢰로 함께 해 달라”고 요청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이승옥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정종순
  8. 이윤행
  9. 이동진
  10. 명현관
  11. 임택
  12. 최경환
  13. 김영록
  14. 신현구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