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2019 광주오픈 국제남자 챌린저 테니스 대회’ 9천만원 지원받는다

- 광주시, 2019 문체부 지원 공모사업 선정

기사입력 2019-02-06 오후 5:32:0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광주광역시가 체육분야 국비 확보에 시동을 걸었다. 시는 ‘2019 광주오픈 국제남자 챌린저 테니스대회’가 문화체육관광부의 ‘2019 지자체 개최 국비지원 대상 국제경기대회’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9000만원을 지원받는다고 밝혔다.

 

‘2019 광주오픈 국제 남자 챌린저 테니스 대회’는 전국 지자체에서 신청한 총 30여 개 대회 중 우수한 평가를 받아 전국 12개 시도의 17개 국비지원대회 중 하나로 선정됐으며, 특히 올해 체육분야에서 첫 국비 확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오는 5월 광주에서 열리는 ‘광주오픈 국제 남자 챌린저 테니스대회’는 4대 메이저 대회와 투어 대회에 이은 세 번째 권위의 대회로 호주, 일본, 미국, 인도네시아 등 40여 개국 100여 명의 선수들이 광주진월국제테니스장에서 세계적인 수준의 실력을 선보이며 각축전을 벌일 예정이다.

 

이번 대회는 광주·전남 지역의 유일한 국제 테니스 대회로, 국내 유망주들이 세계 무대로 도약하는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광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수준 높은 테니스 관람 기회를 제공하고, 스포츠 비전을 선도하는 도시 이미지를 제고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대회가 열릴 진월국제테니스장은 부지면적 5만6672㎡ 중 메인코트와 쇼코트 각 1면, 서브코트 14면, 관람석, 주차장 등을 구비한 호남 유일한 국제규격을 갖춘 경기장이며, 2015년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러낸 바 있다.

 

한편, 김경호 시 체육진흥과장은 “올해로 4회째를 맞는 국제 남자 챌린저 테니스 대회가 문체부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국제적인 대회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며 “개최도시인 광주시가 스포츠 도시로의 입지를 구축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생활체육 저변 확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대회 준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이승옥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정종순
  8. 이윤행
  9. 이동진
  10. 명현관
  11. 임택
  12. 최경환
  13. 김영록
  14. 신현구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