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시, 전문성.경륜.대외협력기반 갖춘 3.4급 개방형 직위 4명 선임

기사입력 2019-02-01 오후 5:42:5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왼쪽부터) 민주인권평화국장 윤목현, 대변인 김옥조, 노동협력관 하희섭,

문화예술회관장 성현출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광주광역시가 1일 ▲민주인권평화국장(3급) 윤목현 ▲대변인(4급) 김옥조 ▲노동협력관(4급) 하희섭 ▲문화예술회관장(4급) 성현출 등 3․4급 개방형 직위 4명을 선임했다.

 

광주시에 따르면, 이번 개방형 직위 선임은 지난 1월 조직개편으로 인권평화협력관실이 민주인권평화국으로 승격되면서 3급 직위가 새로 생겼고, 직위 특성상 전문성과 경륜, 그리고 휴먼네트워크 역량이 요구되는 주요 4급 직위를 개방형으로 임용하기 위해 단행됐다.

 

민주인권평화국장은 민선7기 핵심 현안인 민주․인권․평화도시 전략 수립, 5․18민주화운동 전국화․세계화 전략 및 선양사업 추진, 남북교류협력 및 평화증진 등에 관한 사항을 총괄한다.

 

민주인권평화국장으로 선임된 윤목현 전 광주시 인권평화협력관은 80년 당시 전남대 자연대 학생회장으로 신군부에 맞서 5․18민주화운동에 참여했으며, 광주전남민주화운동동지회 공동대표 등을 지내면서 5·18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 그리고 5·18 피해자 지원업무에도 활발한 활동을 펼쳐 온 5․18전문가로서 강점을 지녔다.
 

대변인은 시정시책 언론 관련 행정의 종합기획․조정 및 전략기획 홍보를 총괄하는 직위다. 대변인으로 선임된 김옥조 호남대학교 교양학부 초빙교수는 지난 91년부터 27여년동안 정론직필의 정도를 걸어 온 대표적인 광주지역 언론인으로 언론 및 정계와의 두터운 네트워크가 강점이다

 

노동협력관은 광주형 노동정책 기본계획 수립, 비정규직 고용개선, 비정규직 센터 및 노동센터 지원 등을 총괄하는 직위다. 노동협력관으로 선임된 하희섭 한국노총 광주지역노동교육상담소 상담실장은 지난 2000년 광주은행 노동조합 위원장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노동계에 몸담아 오면서 비정규직과 노동자 권익 보호, 그리고 양극화 해소에 힘써 온 현장형 전략가로 정평이 나있다.

 

문화예술회관장은 시립예술관 운영 및 공연관리, 공연장 관리 및 기획공연사업 등을 총괄하는 직위다. 문예회관장으로 선임된 성현출 전 광주문화원연합회장은 지역 문화예술에 대한 높은 식견과 포용적 리더십이 강점으로 총 8개 시립예술단 운영과 지역 공연예술 저변 확대에 중추적 역할을 책임지고 있는 문화예술회관장에 적임자라는 평가다.

 

한편, 이번 개방형 직위에 선임된 4명은 신원조사 등 행정절차를 거쳐 2월중 임용될 예정이며 임기는 2년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정종순
  9. 이동진
  10. 임택
  11. 명현관
  12. 이윤행
  13. 김준성
  14. 이낙연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