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교육

[광주] 내년부터 학교급식 식재료 주요품목 4종 "국내산 사용 의무화"

- 광주시교육청, GMO없는 학교급식 식재료 사용기준 강화

기사입력 2018-11-30 오후 3:49:4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광주시교육청이 2019학년도부터 GMO없는 학교급식을 위해 학교급식에 사용되는 식재료 주요품목 4종(된장, 간장, 두부, 콩나물)에 대해 국내산 사용을 의무화한다.


2019학년도 무상급식비 지원사업은 고등학교까지 전면 확대해 실시하고, GMO없는 식재료 사용을 위해 무상급식비 식품비 지원단가도 2%인상했다. 식품비 인상 재원은 약 15억원이며, 그동안 사용하던 일반식재료를 GMO없는 식재료 국내산 4종으로 사용하는 데 따른 추가비용으로 사용된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GMO없는 안전한 학교급식 실현을 위해서는 수많은 식재료를 국내산 농수산물로 제조.가공된 식품으로 사용해야 한다”며 “막대한 재원이 필요한 만큼 자치단체의 지원이 불가피하며, 교육협력사업을 통해 추가되는 재원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또, 친환경 우수식재료 사용 확대를 위해 친환경 쌀, 친환경 잡곡, 고춧가루, 김치 품목은 공동구매를 추진한다. 광주시교육청은 지난 11월 26일 ‘친환경 우수식재료 공급협력업체 선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공동구매 계획 및 공급협력업체 선정기준을 결정했다.


특히, 2019학년도 친환경 쌀 구매계획량은 2410톤이며, 2018년 광주지역 친환경 쌀 생산량 1950톤(전년대비 550톤 감소)은 전량구매했다. 부족분 460톤은 전남업체를 선정해 단위학교에 구매.공급할 계획이다.


한편, 친환경 우수식재료 공동구매 사업은 자치단체(광주광역시, 전라남도)에서 우수한 업체를 12월 3일까지 추천받는다. 추천받은 업체를 대상으로 신청서 접수 및 평가절차를 진행한 후 2019년 1월중으로 선정위원회에서 최종적으로 공급협력업체를 결정하게 되면 2019년 3월부터 2020년 2월까지 단위학교에 공동구매 품목을 공급하게 된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전동평
  8. 김영록
  9. 명현관
  10. 정종순
  11. 문인
  12. 이동진
  13. 임택
  14. 김준성
  15. 유성엽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