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강진] '다산베아채CC' 그랜드오픈..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18-11-22 오후 6:56:5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다산베아채CC(주)와 전남도, 강진군이 함께 투자협약하여 추진한 다산베아채골프앤리조트가 22일 강진군 도암면 학장리에서 김영록 전남도지사, 이승옥 강진군수, 위성식 강진군의회의장 외 관내 기관단체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한 오픈행사를 가졌다.

 

 

지난 2016년 10월 13일 투자협약을 시작으로 1년 10개월 많에 공사를 마친 다산베아채골프앤리조트는 전체부지면적 약 142만㎡(43만평) 규모로 27홀 코스를 조성하였고 총 타수는 108타, 10,060m의 코스길이를 설치 완료하였다. 특히 27홀 중 강진만을 바라보며 열려있는 씨 사이드 홀을 15개 설치하여 바다를 바라보며 시원하게 티샷을 날릴 수 있다.

 

 

또, 현재 사업부지 내에 조성 중인 리조트는 건축연면적 6,264㎡(1,894평), 총 57실 규모로 건축 중에 있으며 공정률은 15%대를 보이고 있다. 리조트는 금년 12월부터 회원권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강진군민의 숙원사업인 강진 골프장 개장을 군민을 대표해서 축하드리고, 감사드리며, 남도를 대표하는 명품골프장으로 거듭나길 기원드린다. 체류형 강진 관광의 견인차 역할을 부탁드리며, 지역민과 함께 상생하며 지역경제에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는 고민을 함께 해주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에 김호남 다산베아채골프앤리조트 회장은 “공사 초기부터 지역민과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 항상 고민해왔다. 필요한 인력은 강진군민을 우선적으로 채용하겠다”며, “지역경제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다면 망설임 없이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획재정부의 분석에 따르면 27홀 골프장의 경우 연간 재산세 2~3억 원의 지방세수 확보가 예상되며 직간접적인 경제파급 효과는 400억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이동진
  7. 김영록
  8. 김철우
  9. 명현관
  10. 김준성
  11. 임택
  12. 정종순
  13. 손금주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