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광주건강포럼, ‘광주.전남 공공의료서비스 인프라 확충’ 촉구

기사입력 2018-10-26 오후 6:45:1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광주.전남 지역민들에게 맞춤형 공공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인프라가 부족한 가운데 시립병원이나 공공의료지원단 등의 확충을 서둘러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광주건강포럼(대표 최진수. 전남대 의대 명예교수)은 최근 전남대 의대 덕재홀에서 ‘제2차 공공보건의료정책포럼’을 갖고 민선 7기 출범 100일을 맞은 지역사회의 관련분야 현안을 검토했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에서는 지역민을 위한 공익적 진료를 담당할 시립병원이나 공공보건정책을 기획할 공공보건의료지원단에 관한 전국적인 현황이 소개됐다.

 

현재 일반진료가 가능한 공공병원이 없는 광역시.도는 대전.울산.광주이며, 특히 광주는 유일하게 시립병원 건립계획조차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와 관련해 이용빈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산갑위원장은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광주에 시립병원이 필요하며, 공공보건의료지원단도 시급히 설치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최진수 대표는 “정부의 ‘공공보건의료발전 종합대책’에는 각 시.도별로 권역 및 지역책임의료기관을 지정하는 의료전달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포함돼 있으나, 광주.전남은 미흡하다”며 “인프라 확충을 위한 지자체의 관심과 노력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건강포럼은 광주.전남 공공보건의료분야 전문가들의 모임으로, 2005년 출범했다. 지난 민선7기 지방선거기간에 보건의료분야 정책의제를 개발해 공표했고, 이날 제2차 정책포럼에서는 각 지자체별 추진현황을 점검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이동진
  10. 이낙연
  11. 서대석
  12. 정종순
  13. 문인
  14. 임택
  15. 전동평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