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 김점기 의원 “광주시 일자리 관련 조례 통합 운영 필요”

기사입력 2018-10-11 오후 5:54:5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11일 광주시의회 김점기 의원은(남구2) 제273회 임시회 일자리경제실 소관 「광주광역시 더 나은 일자리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폐지 조례안」을 심의하면서 “일자리와 관련하여 광주광역시 소관 조례가 7개로 나열되고 있어 통합 운영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광주광역시는 ‘일자리’와 관련하여 금번 회기에 폐지 조례안으로 상정한 「광주광역시 더 나은 일자리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폐지 조례안」을 비롯해 「광주광역시 일자리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광주광역시 광주형일자리 촉진에 관한 조례」, 「광주광역시 일자리 창출 촉진 지원 조례」, 「광주광역시 사회적 일자리 조례」, 「광주광역시 노인일자리 창출 지원 조례」, 「광주광역시 청년일자리 창출 기본 조례」를 제정하여 시행중에 있다.

 

김점기 의원은 “일자리에 대한 광주광역시의 의지는 이해할 수 있으나 일자리는 나열식의 조례가 아닌 실효성있는 정책에서 비롯된다”며 “나열식의 계층별 일자리 조례는 여성일자리 조례, 장애인 일자리 조례, 단기 및 초단기근로자 일자리 조례 등 모두 세분화하여 조례를 제정해야한다”며 해당 조례의 통합 운영을 주문했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제정 및 시행중인 일자리와 관련한 조례 모두 행정안전부가 운영중인 자치법규정보시스템에 소관부서가 엉터리로 기재되어 있어 빈축을 샀다.

 

이에 김 의원은 “행정안전부가 운영중인 자치법규 정보시스템은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서 광주광역시가 조직개편 등으로 소관부서가 변경되면 이를 행정안전부에 통보해 수정을 요구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이를 변경하지 않고 있는 것은 직무태만이다”라고 강도높게 질타하며 “형식적.나열적 일자리 조례가 광주광역시민의 일자리를 만들어주는 것은 아니다”고 꼬집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동진
  8. 임택
  9. 김준성
  10. 유성엽
  11. 정종순
  12. 이낙연
  13. 명현관
  14. 김영록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