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광주신세계, '복고' 바람 타고 온 '빈티지 스카프' 인기

기사입력 2018-10-07 오후 5:28:2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최근 큰 일교차를 보이는 가운데 (주)광주신세계(대표이사 최민도) 2층 '루이까또즈 스카프' 매장에서는 보온성과 멋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가을 스카프를 선보이고 있다.


광주신세계 관계자는 "2018년 패션계의 복고 바람을 타고 이번 가을은 빈티지 스카프가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체크, 체인 등 복고풍 스카프가 잇따라 출시되고 여러 개의 패턴이 섞여 있어 접는 방향에 따라 다른 느낌을 내는 스카프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스타일에 따라 다양한 연출이 가능한 루이까또즈 스카프는 헤어밴드, 두건, 벨트 등의 액세서리로 활용하면 더욱 멋스럽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이승옥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동진
  8. 유성엽
  9. 임택
  10. 손금주
  11. 김준성
  12. 정종순
  13. 이낙연
  14. 명현관
  15. 장병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