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강진군, ‘여주’ 활용 가공품 생산 판매 박차

기사입력 2018-09-27 오후 3:46:3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전남 강진군에서는 ‘쓴오이’라 불리는 여주를 활용한 가공품 생산에 집중하고 있다.

 

여주는 2011년 강진군농업기술센터 시험재배를 통해 소득작물로 발굴, 시범사업으로 보급을 시작한 이후 현재까지 4ha, 15농가에서 재배하고 있으며 기능성은 뛰어나지만 특유의 쓴맛으로 소비가 정체되고 있다.

 

▲ 강진군 ‘자연그대로’ 법인 이재석 대표가 여주즙을 소개하고 있다

 

이에 군에서는 여주를 활용한 가공식품개발을 위해 가공업체를 독려하여 여주차, 여주환, 여주음료 등 여러가지 가공식품을 전국에 판매하고 있어 지역 경제에 기여하고 있다.

 

여주 재배농가 군동면 이재석 씨는 “점차 축소되고 있는 생과소비와는 달리 여주가공품에 대한 관심과 판매는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강진군의 관심과 지원으로 여주를 알게 되어 재배뿐만 아니라 판매도 해 봤으나 점차 소비가 줄어 어려움을 겪었다. 무농약 인증과 GAP 인증을 통해 경쟁력을 갖추고 여주즙 추출에 대한 레시피를 직접 개발하여 타지역에서는 맛볼 수 없는 강진 여주즙을 만들어 농협 유통을 통해 판매중이며 해가 거듭될수록 점차 주문량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작천면에 위치한 ‘남도농산’에서는 여주음료를 개발 판매중으로 미국에까지 수출하는 등 강진여주를 알리는 노력을 소홀히하지 않고 있어 농민들의 노력이 결실을 맺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군에서는 ‘해찬여주’라는 브랜드를 개발하여 상표 출원 및 등록까지 마치고 2015년 지리적표시제에 선정되는 등 브랜드 이미지를 공고히 해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이승옥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동진
  8. 유성엽
  9. 임택
  10. 손금주
  11. 김준성
  12. 정종순
  13. 이낙연
  14. 명현관
  15. 장병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