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

유성엽, "정부의 부동산 정책, '新 버블세븐' 만들어 투기세력만 도와주게 될 것"

기사입력 2018-09-11 오후 5:52:5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현중 기자]민주평화당 유성엽 의원(민주평화당)이 최근 부동산 가격 폭등 대책으로 정부와 여당이 보유세 인상과 공급 확대 등을 논의하는 것에 대해 “정부의 부동산 정책 방향이 원인을 찾지 못하고 현상에만 급급하는 등 너무 근시안적이다”고 우려를 표했다.

 

그는 “지금의 부동산 폭등은 지속된 저금리와 정부의 확장 재정정책이 만들어낸 막대한 유동자금이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해 빚어낸 투기 현상으로 보아야한다”며 “실수요자들이 강남 살겠다고 몰려서가 아니라 투기 때문에 가격이 오르는 것인데도, 공급을 통해 풀어가겠다는 것은 원인에 대한 적절한 처방이 아니다”고 지적했다.

 

유 의원은 특히, “수도권에 신도시 만들겠다 하니 벌써부터 분당 일산 등 집값이 들썩 거린다”고 언급하며 “결국 정부의 엉뚱한 공급 정책이 신(新) 버블세븐을 만들어 오히려 투기세력만 도와주게 될 것”이라고 성토했다.

 

또한 “보유세 인상과 거래세 인하를 통해 부동산 가격을 잡는다는 것 역시 아마추어적 발상에 불과하다”며 “투기꾼 잡겠다고 대부분 무고한 국민들에게 세금을 더 걷겠다는 것과 갈수록 어려워지는 지방 현실을 무시한 채 지방세인 거래세를 낮추겠다는 발상 자체가 전형적인 책상머리 정책”이라고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유 의원은 “부동산 가격 폭등은 부동산 정책만으로 해결될 것이 아니라 통화와 금리 정책, 그리고 규제완화와 산업 발전과 같은 사회 전반적인 정책이 함께 하여야 해결할 수 있다”며 “유동성 관리를 위해 점진적으로 금리를 인상하고, 시중 자금이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등 유망 기업으로 들어가 산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부의 규제완화가 뒷받침 되어야 지금의 부동산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현중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신우철
  3. 구충곤
  4. 이승옥
  5. 최형식
  6. 정종순
  7. 김철우
  8. 김영록
  9. 명현관
  10. 서대석
  11. 김준성
  12. 이동진
  13. 문인
  14. 임택
  15. 전동평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