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해남군, “가뭄 농작물 피해 예방에 총력”

기사입력 2018-08-09 오후 1:46:0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해남군이 계속되는 이상고온과 가뭄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한 관리지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9일 군에 따르면, 새일미, 신동진 등 중만생종 벼의 이삭패는 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8월 6일부터 17일까지 이삭도열병, 벼멸구 등 병해충 집중 방제기간으로 설정하고 방제지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군은 최근 계속되는 폭염과 가뭄으로 문고병과 먹노린재 발생이 늘어나고 있으며, 중국에서 시작된 벼멸구와 혹명나방 등 해충 밀도가 높아지고 있어 집중 방제와 함께 현장 기술지도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에따라 병해충 예찰답 등 15개소의 관찰포를 중심으로 순회예찰을 강화하고 간척지 취수장 염농도 측정, 토양수분조사를 실시해 농업인에게 정보를 제공하게 된다.

 

올해 폭염과 지속적인 가뭄으로 벼의 키는 크지 못하나 포기당 줄기수가 평년보다 많아 벼 생육은 양호한 상태이다. 다만 이삭 패는 시기의 병해충 방제여부와 8월 중순 이후 기상 여건에 따라 수확량이 크게 달라질 수 있으므로 적극적인 병해충 방제와 적정 물관리 등 벼 생육후기 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더불어 원예작물은 관수시설을 활용해 지속적인 관수를 실시하고 고추 석회결핍증을 예방하기 위해 염화칼슘 0.3%액이나 칼슘제를 엽면살포해 주는 것이 필요하며, 기타 작물에도 이랑관수나 스프링클러 등을 활용해 관수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관개용수가 충분한 경우 논 물 흘러대기를 계속해 온도를 저하시키고, 논물이 마르지 않도록 물 관리와 함께 간척지 등 염해 우려 논은 2~3일 간격으로 논물을 환수해야 한다”고 전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광배 기자 (ikbc88@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낙연
  8. 이동진
  9. 명현관
  10. 서대석
  11. 김준성
  12. 문인
  13. 김영록
  14. 전동평
  15. 유성엽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