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화순군, "친환경농업 87%, 유기농으로 혁신적 전환"

기사입력 2018-08-03 오전 11:41:3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화순군(군수 구충곤)이 2018년 친환경 농산물 생산을 장려하기 위해 친환경 1,358ha를 협약하고 친환경재배를 추진하고 있다.

 

이중 유기농 135ha, 무농약에서 유기농으로 상향을 위한 유기전환 1,045ha로 친환경인증 중 87%가 유기농으로 전환추진중이다. 2017년 유기농 추진 18%였던 것에 비하면 혁신적이라 할 수 있다.

 

▲ 유기농 복숭아

 

화순군은 벼 중심 친환경인증에서 과수, 채소 등으로 다양화하기 위해 친환경 농업단지조성 사업비를 과수는 ㎡당 유기농 130원, 전환기 110원, 무농약 90원, 채소는 ㎡당 유기농 110원, 전환기 90원, 무농약 80원, 벼 등 기타 작목은 ㎡당 유기농 100원 전환기 80원, 무농약 70원을 차등 지원한다.

 

친환경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5인이상 단지로 집단화하는 경우 ㎡당 벼단지 유기농 120원, 전환기 100원 무농약 70원을 지원하고 또 2018년부터 군비로 생산장려금을 수립 과수농가에 ㎡당 50월을 추가지원할 계획이다.

 

화순군에는 대표적인 유기농 과수로 복숭아, 블루베리를 꼽을수 있다. 전라남도 블루베리생산자협회가 화순군에 위치하고 있으며, 블루베리 생과에서 와인까지 다양화를 위해 확대 추진 중이며, 유기농 복숭아는 단일농장으로 전남에서 유일하게 재배되고 있다.

 

▲ 유기농 블루베리와인(시제품)

 

초생재배를 기본으로 호밀, 청보리, 크로바, 헤어리베치, 귀리 등을 혼합하여 9월 말경 뿌리고, 폐화석과 발효퇴비로 산도를 조정하며, 땅에서 10~15cm정도 남기로 예취작업을 실시 천적 및 미생물의 생활공간을 마련함과 동시에 1주당 2kg정도의 게르마늄을 살포하여 토양건강을 살리고 있다.

 

한방영양제로 당귀, 계피, 감초, 마늘, 생강을 혼합하고 각종 풀을 이용해 만든 액비를 토착미생물이 자가 배양 되도록 점적관수하고 참숯, 광어액비, 한방영양제등을 활용, 작물에 영양분을 공급하고 있다.

 

해충포획기, 페르몬트랩 설치, 석회, 제충국살포, 황토유황, 천연유화제, 마삭줄, 커피 등을 살포 해충을 방제하고, 백두홍 천연자재를 기피제로 사용하며 봄에는 아카시아 꽃을 따서 당밀에 부어 발효, 쑥을 천일염에 염장 사용, 17곡을 불려 천일염에 끓여 미생물 배양, 유기약재 사용 등 다양한 방법을 이용하여 화학적인 농약 및 비료를 사용하지 않는 유기농 재배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화순군은 오는 8월 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 COEX에서 개최되는 제17회 친환경유기농 무역박람회에서 유기가공품인 불미나리인진쑥즙를 필두로 해외바이어 상담을 진행하고, 전남부스에 유기 생산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동진
  8. 김준성
  9. 임택
  10. 유성엽
  11. 이낙연
  12. 김영록
  13. 명현관
  14. 정종순
  15. 문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