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

바른미래당 “정부는 위안부 피해자 소송개입 과오 바로잡아야”

기사입력 2018-07-30 오후 6:22:0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현중 기자] 바른미래당 신용현 의원(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은 30일 논평을 통해 “지난 2015년 12월 한일 위안부 문제 합의 이후, 위안부 피해자 12분이 일본정부대상 손해배상 소송을 하려하자 법원행정처가 이를 기각하거나 각하시키는 방안을 검토했다”는 언론보도에 대해 “양승태 대법원장의 재판거래 사태가 점입가경”이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은 “천인공노할 일이다. 세상에 해서는 안 될 일이 있는 것이다”며, “현재까지도 이 소송은 심리가 한 차례도 열리지 않고 2년 6개월이 지나도록 감감 무소식이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이 사이 소송을 낸 12분의 피해자 가운데 6분이 돌아가셨다. 현재 생존 위안부 할머니는 27분에 불과하다”며, “그럼에도 사법부는 이에 대해 침묵으로 일관하며, 피맺힌 할머니들의 절규를 외면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한 “정부는 이제라도 위안부 할머니들의 손해배상 청구소송 개입을 바로잡고, 한일 위안부 재협상을 통해 지난 정부의 졸속 합의 무효화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할 것”이라며 “이것이야 말로, 한평생을 억울함으로 살아온 위안부 할머니들에 대한 최소한의 도리”라고 강조했다.

 

바른미래당은 “위안부 피해자 손해배상 소송에 개입한 법원행정처에 대한 철저한 수사 촉구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진정한 명예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현중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김철우
  6. 최형식
  7. 김영록
  8. 정종순
  9. 이동진
  10. 전동평
  11. 김준성
  12. 임택
  13. 손금주
  14. 유성엽
  15. 명현관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