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익산예술의전당, 어린이 국악뮤지컬 '곰돌이의 여행' 공연

기사입력 2018-07-03 오후 4:48:5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유유례 기자] 익산 예술의전당(관장 김영희)는 오래 진열만 되다 결국 폐기 처분 당하게 된 곰돌이의 탈출기를 그린 어린이 국악뮤지컬 곰돌이의 여행이 오는 7일 오전 11시와 오후 2시 두 차례에 걸쳐 익산 솜리문화예술회관 중공연장에서 펼쳐진다고 밝혔다.

 

어린 시절엔 누구나 곰돌이 인형 하나를 갖고 있다. 그 인형은 어떤 말을 하고 싶을까? “다시 솜뭉치로 돌아가고 싶지 않아. 내가 이 세상에 있었다는 걸 기억하게 하고 싶어. 난 여기에 있다고!”

 

이 공연은 ‘모모’, ‘끝없는 이야기’로 잘 알려진 세계적인 동화작가 미하엘 엔데(Michael Ende)의 작품 ‘돌이 워셔블의 여행’을 모티브로 한 어린이 국악뮤지컬로 2015년 초연한 이후 2017년까지 매회 90% 이상 관객점유율을 기록하며 어린이 관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오랜만에 무대에 오르는 어린이 국악뮤지컬은 아동극 작가가 직접 참여하여 시나리오에 긴장감과 활력을 불어넣었다.

 

어린이들에게 익숙한 전통 캐릭터 마고할미(소원을 들어주는 신령하고 영험한 할머니)의 등장으로 재미를 더하고 관객들의 참여를 유도함은 물론,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삶의 본질에 대한 질문도 던질 예정이다.

 

또한 전래동요 콘텐츠도 풍성하게 준비되어 있는데 ‘문지기 문지기 문열어라’, ‘군밤타령’, 민요 ‘능실타령’ 등 쉽게 따라 부를 수 있게 편곡된 전래동요부터 곰돌이의 여행 어린이 관객들을 위해 특별히 작곡된 창작 국악동요까지 전문 소리꾼 경기도립국악단 성악팀이 불러준다.

 

더불어 국악 실내악 연주에 맞춰 우리 음악을 배울 수 있는 놀이시간도 마련된다.

 

한편 이 공연은 익산시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익산예술의전당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일환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유유례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준성
  7. 김영록
  8. 김철우
  9. 유성엽
  10. 이낙연
  11. 이동진
  12. 명현관
  13. 전동평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