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강진] 다산 청렴교육의 명성, 다산청렴수련원에서 이어진다

기사입력 2018-06-11 오전 9:45:5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강진군 도암면 만덕산 다산초당 자락 아래 자리잡은 다산수련원이 지난 2011년 개관이래 지금까지 전국의 공무원들이 다산의 정신을 배우기 위해 강진을 찾았고, 지금까지 3만6천명의 교육생을 배출했다.

 

8년간의 노하우와 짜임새 있는 커리큘럼, 감성을 자극하는 푸소체험과 다산을 콘텐츠로 소명을 깨우는 청렴강의는 청렴교육의 새로운 트렌드를 창조하는 대표 모델로 성장했다.

 

청렴교육 운영을 통해 거둬들인 교육비 수입 또한 48억원에 이르며, 푸소체험 운영 농가 소득 4억원, 농산물 판매 1억2천만의 소득을 올리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했다.

 

지난 6월 1일 교육을 끝으로 도암면 다산수련원 자리에 전라남도공무원교육원이 들어서게 된다. 전라남도공무원교육원을 통해 다산정신을 더 많은 공직자들에게 알리고, 강진군이 대한민국의 청렴인재를 양성하는 대표 기관으로 자리 잡는 기반을 닦게 된다.

 

 

다산 청렴교육의 명성은 강진읍 사의재 뒤편에 새롭게 지어지는 다산청렴수련원에서 이어갈 예정이며, 다산청렴연수원이 완공되기 전까지 청렴교육은 다산수련원을 떠나 3곳으로 분산해 진행된다.

 

다산공직관 청렴교육은 칠량면 소재 초당연수원에서 공무원청렴푸소(FU-SO) 교육은 성전면 소재 전남교통연수원에서, 다산체험프로그램은 다산기념관 다목적홀에서 교육을 이어간다.

 

하반기 교육은 오는 20일부터 시작되며, 교육환경 변화에 맞춰 프로그램도 업그레이드 된다. 초당림을 활용해 숲 체험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토마토 수확, 농박체험 등 농가 체험이 강화된다. 짚트랙, 민화체험, 다도체험 등 강진을 만끽할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을 더욱 보강할 예정이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강진군 다산기념관이 청렴한 시대정신을 만들어가는 청렴교육의 산실이 되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며 “남도 끝자락 작은 도시 강진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청렴교육 기관으로 성장하도록 온 군민이 함께 관심을 모아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다산 청렴교육은 수도권을 비롯해 강원도에서부터 제주도에 이르기까지 전국의 공무원이 모여들어 다산의 애민사상과 청렴정신을 배우고 한정식을 맛보고 강진의 문화유적을 둘러보며 남도답사1번지 강진의 면모를 전국에 알리는 중요한 계기가 됐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신우철
  3. 강진원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동진
  7. 임우진
  8. 이용부
  9. 이낙연
  10. 김준성
  11. 송광운
  12. 신현구
  13. 손금주
  14. 유성엽
  15.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