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시, 자동차 기업 대상 ‘맞춤형 기업유치 활동’ 주목

기사입력 2018-05-28 오후 5:27:2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광주광역시(이하 “광주시”)가 자동차 관련기업을 대상으로 직접 기업을  찾아가 기업실정에 맞는 투자유형을 제시하는 등 적극적인 기업유치 활동을 펼치기로 하여 주목을 끌고 있다.
 
이번 기업유치 활동의 특징은, 광주시가 기업의 실정과 정책에 맞는 투자유형을 선제적으로 제시하여, 투자를 희망하는 자동차기업과 주요 부품기업의 선택에 도움을 준다는데 있다.

 

이를 위해, 광주시는 6월초부터 국내 자동차 주요기업을 방문할 예정으로 알려져 있다.

 

광주시의 ‘투자유치대상’은 먼저 완성차와 주요 부품생산 기업 모두를 망라하고 있으며 자동차의 ‘제조방식’도 기업이 소재와 부품을 생산․조립하여 완제품을 ‘직접생산’하는 방식에서 부터 기업 간 ‘위․수탁 모델’도 가능하다는 입장을 제시할 예정이다.

 

투자방식도 1개 기업이 ‘단독투자’하는 경우와 2개 기업이상이 출자하여 법인을 설립하는 ‘공동투자’는 물론 여기에 한발 더 나아가 법인 지속을 위해 지역사회가 함께 투자하는 ‘합작투자’도 가능하다는 입장이다.

 

특히, 광주시는 합작투자의 경우 광주시와 함께 완성차, 지역기업 등 다수의 기업이 참여하는 신설법인 설립방안도 적극 검토할 계획이다. 국내외 완성차기업들과 부품업체, 지역 기업들의 투자를 보다 적극적으로 유인하기 위한 차원이다.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자동차공장 설립에는 대규모 투자가 필수적인 만큼 개별 기업의 투자 결정이 쉽지 않은 점을 감안한 조치다.

 

광주시의 노사 상생 일자리 모델은 지난 3월 광주시 노사민정 대타협 공동결의에서 밝힌 것처럼 적정임금과 협력적 노사상생 모델을 기반으로 추진된다.

 

광주시는 500억 이상 대규모 투자시 투자액 기준 대비 최대 10%의 투자유치 보조금을 지원할 예정이며, 취득세 및 재산세 또한 최대 75%까지 감면할 계획이다.

 

또한, 기업에 대한 지원과 별도로 근로자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 주거, 교육, 의료, 문화 등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을 구축할 계획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서대석
  7. 이낙연
  8. 이동진
  9. 문인
  10. 김철우
  11. 명현관
  12. 임택
  13. 김준성
  14. 유성엽
  15. 김영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