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완도군 전 공직자, 전복 어업인 돕기 “한마음 한뜻”

기사입력 2018-05-15 오전 10:13:2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국내 경기침체 및 전복 소비 둔화로 인해 완도 전복 가격이 점차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완도군이 지난달 27일부터 5월 31일까지 양식 어업인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전복 소비 촉진을 위한 특별 할인 판매 행사를 추진하고 있다.

 


 
군은 지난 14일 전복 소비촉진 확산을 위한 2차 실과소장 읍면장 및 본청 담당 110여명이 참석한 확대 간부회의를 열고 전복 소비촉진 활동에 우수 판촉 사례를 모범삼아 더욱 노력해간다는 방침을 세웠다.
 
또한, 단계별 대응전략을 수립해 1단계 소비촉진, 2단계 전복산업 종합 진단 및 대책 마련, 3단계 지속 실행단계로 수립하여 완도군 전복 산업 판촉 및 생산기반을 탄탄히 한다는 계획이다.

 

 

완도군이 전복 소비 촉진에 노력하는 주된 이유는 ▲경기 침체에 따른 소비 위축 ▲무(無) 재해, 폐사량 감소 등으로 생산량 증가 ▲작은 사이즈 전복 선호로 인한 큰전복 유통 침체 등으로 인해 유통 출하 단가가 지속적으로 하락하여 어업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전복산업이 완도군 경제 전체를 이끄는 근간산업이라는 것이다.
 
완도군의 전복 시설량은 전국 100만칸 대비 73%에 해당하는 73만칸이 양식되고 있으며, 생산량은 2018년 전국 1만8천톤 대비 1만3천500톤으로 내다보고 있다.

 


특히, 완도군에서 전복 양식, 유통, 소매 등 전체 전복 산업 관련 규모를 추정해 보면 2조원대 규모의 막대한 산업이 되고 있다.
 
전복 어업인들에서부터 어려움이 가중되면 완도 전체의 경제 구조에도 큰 타격이 일 것으로 예측하고 전 공직자가 나서서 전복 소비 판촉 활동을 펼치고 있다.

 


 
완도군에서는 지금까지 30만 지역별 향우회, 정부기관단체, 주요 공사.공단 협조공문 발송, 대기업체 직접 방문을 통해 전복 소비촉진을 위한 홍보 협조를 요청하여 추진하고 있다.
 
한편, 완도군은 GS리테일, 롯데백화점, 농협 하나로 마트, 수협 온라인 판매 등 대형 유통업체를 통해 22.4톤을 판매 했으며, 지난 13일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에서 펼쳐진 기아가족 부모초청 효 한마당행사에서 직판행사를 열어 500kg를 현장 판매하는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쳐 지속적인 주문이 이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준성
  8. 명현관
  9. 정종순
  10. 김영록
  11. 이동진
  12. 서대석
  13. 이낙연
  14. 유성엽
  15. 임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