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강진 푸소체험, 예약 인원 벌써 1만명 육박

기사입력 2018-04-11 오전 10:42:3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강진군 ‘푸소체험’이 이젠 강진 농가소득의 귀중한 젖줄이 되고 있다.
 
11일 강진군에 따르면 지난 2015년 86농가가 참여해 농가당 연평균 100만원 수준이었던 소득이 지난해에는 121농가가 참여해 농가당 평균 500만원 안팎의 소득을 올렸으며 체험 농가들의 소득을 합치면 전체 5억원을 훨씬 넘어선다. 올해 목표는 7억원대다.
 
소득과 비례해 푸소체험 참여도 늘고 있다.
 
체험프로그램을 시작한 지 4년째에 접어들면서 3월말 현재 기준으로 푸소체험을 신청하거나 예약한 학생은 7천254명이다. 공무원 1천950명, 민간인 143명을 합치면 1만명에 이른다.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2박3일간 대전 중앙중 2학년생 100명이 푸소체험을 했다. 

 


 
오는 5월에는 서울 동성중 학생 120명에 이어 같은 달 경기도 안성 비룡초 어린이들이 푸소체험에 동참한다. 서울 청운중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역시 5월30일부터 6월1일까지 2박3일간 강진을 다시 찾는다.
 
여기에다 수도권 여행사가 외국인 관광객들을 유치, 강진에서의 하룻밤을 선사할 일정까지 마련해 눈길을 끌고 있다.
 
강진군문화관광재단의 관광정책에 적극 공감, 강진 나들이를 계획한 여행사는 서울에 있는 ‘여행공방’. 여행공방을 통해 이달 7일부터 8일까지 이틀간 강진 푸소체험을 신청한 외국인은 모두 70명. 미국과 인도, 프랑스, 러시아, 네팔, 폴란드,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독일, 스웨덴, 칠레, 싱가포르, 벨기에, 영국 등 국적도 다양하다.

 

한편, 여행공방 강호선 대표는 “강진이 갖고 있는 여행관광 요소들은 외국인들이 보고 즐기기에도 안성맞춤”이라면서 “청자축제와 남도음식문화큰잔치 뿐만 아니라 이번 푸소체험 역시 강진의 특성과 강점을 충분히 반영한 일정이어서 모두들 좋아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유성엽
  9. 이동진
  10. 김준성
  11. 문인
  12. 전동평
  13. 이낙연
  14. 명현관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