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의 신성장 동력 될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 문 열어

기사입력 2018-03-12 오후 7:04:1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광주광역시는 12일 오후 2시 광주테크노파크 2단지에서 윤장현 시장, 곽병성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장, 이계중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노조지부장, 윤동한 한국전기안전공사 본부장, 문승현 광주과학기술원 총장 등 산.학.연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 개원식을 개최했다.

 

 

광주의 신성장동력이 될 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연구개발(R&D) 출연기관의 지역조직으로 지난 2016년 7월 착공했고 이어 부지 2만3150㎡, 건축 연면적 5111㎡에 연구실험동(지하 1층, 지상 3층) 파일럿실험동, 기숙사, 폐수처리시설, 경비동 등 5개 동을 2017년 10월 준공했으며, 올해 3월 연구기자재 구축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운영에 들어갔다.

 

앞으로 센터는 광주.전남지역 에너지 관련 기반 등과 연계해 에너지저장, 바이오에너지 등 신재생에너지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관련 산업을 주도하며 광주가 에너지산업 허브도시로 도약하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이를 위해 산.학.연과 협력해 지역 신재생에너지(바이오에너지 및 에너지 저장) 분야 특성화를 유도한다. 먼저 연구부문별 기술정보 교류, 첨단 고가 연구 장비·시설을 활용한 관련 분야 기술개발과 실증사업을 진행하며 광주지역 에너지 관련 산업화를 주도할 계획이다.

 

윤장현 시장은 “바이오에너지, 전기자동차 폐배터리 재활용 등의 기술개발로 광주의 미래를 끌어줄 기관이 생겨 든든하다”며 “광주의 에너지신산업 미래가 밝아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종합경제연구원은 광주 바이오에너지연구개발센터 설립 타당성 조사를 통해 1차 성과로 2030년까지 특허등록 57개, 사업화매출 1188억원 등을 예상했으며 2차 성과로 생산유발효과 816억원, 고용유발효과 475명을 기대하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전동평
  8. 김영록
  9. 이동진
  10. 유성엽
  11. 임택
  12. 이낙연
  13. 정종순
  14. 김준성
  15. 명현관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