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광주] 제99주년 3.1절 기념행사 개최

기사입력 2018-03-01 오후 6:45:4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광주광역시는 3월 1일 오전10시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윤장현 시장과 애국지사, 독립유공자 유족(광복회원), 각급 기관과 단체장, 시민 등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99주년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민족정기 선양 등에 앞장 서 온 공로를 인정받아 노성태(남.60), 신동업(남.58), 신봉수(남.51)씨가 나라사랑 유공자로 광주광역시장 표창을 받았다.

 

 

윤 시장은 이 날 기념사를 통해 “3.1운동과 광주학생독립운동으로 이어진 우리의 독립운동 역사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며 “이제 통일이라는 시대적 과제 앞에 광주가 나서야 할 때이며, 평창동계올림픽을 통해 확인한 통일에 대한 뜨거운 열망을 이어받아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남북화해와 만남의 장으로 성공적으로 치러내자”고 말했다.
  
또한, “연대와 협력 위에 공고히 다진 광주공동체 정신으로 인류평등과 공존공영, 평화의 통일시대로 앞장 서 나가자”고 강조했다.

 

 

윤 시장은 기념식 이후 광주에 거주하는 생존 애국지사 김배길 翁(91) 자택을 찾아 쾌유를 빌고, 독립운동 헌신에 대한 보은의 뜻을 전달했다.

 

이날 기념식에 이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앞 민주의 종각에서 열린 타종식에서는 윤장현 시장, 이은방 광주시의회 의장, 장휘국 교육감을 비롯해 독립유공자 후손 등 16명이 참여해 3.1절 독립정신을 계승․발전시켜 시민대통합을 이루고자 하는 시민 모두의 염원을 담아 민주의 종을 33번 타종했다.

 

 

한편, 윤 시장은 기념식에 앞서 이은방 시의회의장, 장휘국 교육감, 배용주 광주지방경찰청장 등 기관 단체장, 광복회, 보훈단체 대표 등과 함께 순국선열의 업적을 기리며 상무시민공원 내 광주독립운동기념탑에 헌화 참배하였으며 당일 오후 광산구 고려인마을에서 만세운동 재현행사가 열리는 등 제99주년 3․1절을 기념하는 행사가 광주광역시 일원에서 다채롭게 열렸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임택
  8. 김영록
  9. 문인
  10. 서대석
  11. 손금주
  12. 이동진
  13. 김준성
  14. 명현관
  15. 이낙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