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강진군, 복지.의료 통합서비스로 "군민행복 업그레이드"

기사입력 2018-02-25 오후 7:02:4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지난 2013년 3월부터 활동을 시작한 전남 강진군 군민행복 희망나눔사업단이 45번째로 22일 칠량면 영계마을을 찾아 복지.의료 통합서비스로 군민행복 업그레이드에 나섰다.

 

칠량면 영계마을 회관에 주민들을 위한 행사장을 차리고 마사지, 네일아트, 이.미용, 시력검진, 장수사진촬영, 장애인보장구 수리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가정의 전기, 보일러, 가스, 전화, 가전 등 소규모 수리 서비스도 제공했다.

 

오후에는 레크리에이션 강사가 진행하는 신명나는 노래한마당을 시작으로 양·한방진료, 물리치료, 치과진료 등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겨울 한파로 웅크려졌던 몸과 마음을 활짝 펴게 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 지역행복생활권 선도사업 지역으로 선정되어 농식품부로부터 지원받은 토닥토닥 물리치료 버스와 오지마을 주민이동을 돕는 미니버스가 투입되어 더욱 다양한 서비스와 편의를 제공했다.

 

지난해 선정된 지역행복생활권 선도 사업은 강진군 보건소가 주관하고 영암군, 장흥군이 참여하는 사업으로, 사업비 16억원이 지원되는 복지.보건통합서비스다.

 

토닥토닥 물리치료 버스는 물리치료용 침상 5개와, 반신욕기, 안마의자가 장착되어 있고 적외선 치료기 등 9종의 물리치료 장비가 탑제되어 9명이 동시에 물리치료를 받을 수 있다.

 

 

행사에 참석한 강진원 강진군수는 “군민행복 희망나눔사업은 지역행복생활권 선도 사업 선정으로 복지.의료통합서비스의 완전한 체계를 갖추게 됐다. 이제 강진군은 ‘서비스 소외’라는 말은 듣기 어려울 것”이라며 “군민 행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민.관 공동협력 따뜻한 강진 만들기’의 일환으로 매달 1회씩 실시하고 있는 군민행복 희망나눔사업은 올해는 총 11개 읍.면을 방문할 계획으로, 다음 달에는 도암면 지석.동령.회룡마을을 찾아갈 예정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신우철
  4. 이승옥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영록
  8. 이동진
  9. 이낙연
  10. 임택
  11. 김준성
  12. 명현관
  13. 문인
  14. 유성엽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