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

조오섭 의원 “계승과 혁신 통해 ‘시민주권시대 북구’ 만들겠습니다”

- 조오섭 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의원 북구청장 출마 공식 선언

기사입력 2018-02-12 오후 6:44:3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조오섭 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의원이 12일(월)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계승과 혁신을 통해 시민주권시대 북구를 만들겠다”며 북구청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조 의원은 “북구는 매순간 역사의 현장이었고 삶의 터전이었다”며 “전남대학교에서 5.18정신과 민주화운동으로 치열하게 살았고, 8년 동안 광주시의회 의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곳이 북구이며 문재인 정부 탄생을 위해 문재인 대선 광주시당 전략기획본부장으로 북구주민들과 함께 최선을 다했던 곳도 북구였다”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는 지방분권, 지역발전을 최우선 과제로 선언했고 2018년이 지방분권을 통한 지역발전을 확실하게 이뤄낼 절호의 기회”라며 “북구가 예측 가능한 지방정부를 만들어가는 최선두에 설 수 있어야 하며 북구민들의 현명한 선택으로 북구의 행복과 발전을 이루어내는 것이 문재인 정부와 더불어 민주당을 성공시키는 첫 걸음”이라고 강조했다.

 

조 의원은 “북구청을 시민의 소리를 듣는 북구청(聽), 주민의 목소리를 모으는 북구청(聽)으로 만들어 플랫폼 행정의 모범으로 우뚝 서게 할 것이며. 단체장은 바뀌더라도 북구의 그랜드비전은 계속되어야 하며 이를 위해 ‘북구 핵심 10대 프로젝트’를 더 구체화시키고 완성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지방분권시대의 단체장은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마을별 발전계획을 세워야 하고 그 동력의 중심은 마을 주민”이라고 강조하며 “북구다운 북구는 ▲더 따뜻한 복지기준으로 소외받는 계층이 없는 복지도시 ▲청년의 도전과 장년의 경험이 어우러져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경제도시 ▲어린이와 청소년, 여성과 어르신들과 장애인이 편하고 안전한 도시 ▲크고 작은 문화가 살아 꿈틀대는 문화도시 ▲미래세대를 생각하고 배려하는 생태환경 도시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조오섭 의원은 이날 북구청장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출마 예정자들에게 “북구발전의 지혜를 모으기 위한 정책토론”을 제안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구충곤
  3. 이승옥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동진
  8. 김준성
  9. 임택
  10. 유성엽
  11. 이낙연
  12. 김영록
  13. 명현관
  14. 문인
  15. 정종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