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강진군 민관협력 봉사단 “베트남 주민들과 돈독한 정 쌓았다”

기사입력 2018-02-11 오후 9:08:3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강진군 공무원을 비롯한 강진군기독교연합회, 새마을협의회, 의사협회 민간단체로 구성된 강진군 민관협력 봉사단 16명이 국제우호교류도시 베트남 풍힙현을 방문해 5일부터 사흘간 현지 주민들과 교류하며 맞춤형 봉사활동을 펼쳤다.

 

강진군의사협회 소속 의사와 군 보건소 직원들로 꾸려진 의료지원단은 풍힙현 보건소에서 상담 및 진료 등 의료봉사, 300만원 상당의 약품을 전달했으며 아픈 몸을 이끌고 진료를 받기 위해 이른 아침부터 대기해서 진료받은 한 주민은 두 손을 맞잡으며 너무 감사하다면서 손을 놓지 않을 정도로 대대적인 환영을 받았다.

 

 

강진군과 베트남 풍힙현간의 MOU 체결후 6년 동안 한 번도 빠짐없이 자원봉사에 나선 박금철 원장은“현지에서 아픈 주민들을 위해 좀 더 많은 시간이 주어진다면 미력하나마 더 도움을 주고 싶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강진군기독교연합회는 안전하고 깨끗한 식수 제공을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10가정에 진행되고 있는 관정공사 현장을 방문했으며 강진군새마을협의회는 생활 환경이 열악한 가정에 프라이팬과 커피포트, 수저 100세트, 티셔츠 200벌 등 생필품을 직접 전했다.

 

 

강진군도 지난해 자전거 200대, 선풍기 300대 지원에 이어 올해에는 한국과 같이 구정 설날을 보내는 주민들을 위해 설탕, 식용유, 세면용품 등 300만원 상당의 설 선물도 전달했다.

 

강진 관내 기업인 동양실업(대표 정숙연), 보은건설(대표 이봉석), 대원콘크리트(대표 최규달)가 풍힙현 무아수언 초등학교 전교생 300명에게 체육복을 선물했으며, 2년 연속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학용품을 지원해 주고 있는 문구업체인 MBM(대표 최순희)도 연필과 노트 등 교육물품을 전달했다.

 


 
한식 세계화 열풍에 맞춰 김치 만드는 것에 관심이 있는 현지 주민들을 대상으로 같이 김치 담그기, 약 100인분의 떡국도 만들어 전달하는 등 음식문화교류도 펼쳤다.
 
한편, 전남 강진군과 베트남 하우장성 풍힙현은 지난 2013년 11월 농업과 무역, 관광, 교육, 의료, 다문화가정 분야 등의 상생발전을 위해 우호교류 협정을 맺어 의료봉사는 물론 위내시경 기증, 사랑의 집짓기 및 학교 화장실 설치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으며 컴퓨터와 학용품, 생필품 전달 등 매년 상호 방문교류를 통해 돈독한 정을 쌓고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철우
  7. 이낙연
  8. 이동진
  9. 김영록
  10. 김준성
  11. 명현관
  12. 서대석
  13. 문인
  14. 유성엽
  15. 전동평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