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강진] 조계사와 함께한 초록믿음 직거래 장터 “소비자 사로잡았다”

기사입력 2018-02-05 오전 10:35:5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전남 강진군이 2월 입춘기도 기간에 맞춰 많은 불자들이 사찰을 찾을 것을 예상하고 조계사의 협조를 얻어 지난 2일부터 3일간 경내에서 강진군 초록믿음 직거래 장터를 열었다.

 

한국 사찰탐방 1번지로 알려져 있는 조계사와 남도답사 1번지로 알려진 강진군의 특별한 만남은 지난 2012년 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시작으로 부스사용료 등 비용 부담 없이 올해 6년째를 맞았으며 이후 매년 2~3차례 지속적인 만남을 이어오며 강진 농특산물을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알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강진농수특산물 유통을 선도하는 직거래사업단을 중심으로, 11개 생산조직체에서 쌀, 잡곡, 버섯, 김, 미역 등 70여개 품목을 선보였으며 시중가에 10~20% 할인 된 가격에 판매해 3일 동안 약 3천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친환경 쌀, 표고버섯, 전통된장 등 농산물과 가공식품, 그리고 각종 수산물들이 날개 돋친 듯 팔려나가는 한편, 버섯이나 수산물 등 일부품목은 조기 품절되는 사태도 벌어졌다. 전품목이 고르게 판매되어 강진의 농수특산물의 우수성을 실감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지속적인 대도시 직거래 행사로 형성된 소비자들과의 신뢰가 이번 농수특산물 직거래 행사의 성공으로 이어졌다. 앞으로 홍보 및 판매효과가 높은 실익 위주의 행사를 선별적으로 추진하여 농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주력하겠다”며 “이후 불자들이 가장 많이 찾는 음력 3월 초파일 전후로 다시한번 농특산물 직거래 행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강진군은 “2018년 농림축수산분야예산이 88억원 증액된 1천42억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라며 “차별화 된 농어업정책으로 군민의 소득을 견인하고, 강진만 A로의 초대와 농업소득배가 원년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잘사는 농업인 살맛나는 농촌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신우철
  3. 강진원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낙연
  7. 이동진
  8. 이용부
  9. 조복연
  10. 임우진
  11. 송광운
  12. 김준성
  13. 박주선
  14. 이개호
  15.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