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완도] 2018년 전남 첫 ‘부부 아너 소사이어티’ 탄생

기사입력 2018-01-12 오후 6:33:1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1억원 이상 개인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의 2018년도 전남 첫 부부 아너 회원이 완도에서 탄생했다.

 

 

나눔의 주인공은 양광용 인터그룹 회장과 부인 박춘희 여사가 주인공으로 양광용 회장은 이미 지난 2013년 전남 9호(완도 1호) 회원으로 가입하여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 왔으며, 이번에 박춘희 여사가 전남 66호(완도 2호) 회원으로 가입하면서 부부 아너 5호로 등록되었다.
 
박춘희 여사는 사랑의 열매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년동안 1억원의 성금을 기부하기로 약정하기로 하고 가입 서명하여 전국 1705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이 되었다.
 
완도군청에서 열린 이날 가입식에는 신우철 완도군수,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허정 회장, 정희영 사무처장이 참석하여 가입을 축하하고 인증서와 꽃다발을 전달하는 등 나눔 메시지를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고향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써달라며 양광용 회장과 함께 완도군행복복지재단에 5백만원을 기탁하기도 했다.

 


 
양 회장은 아너 소사이어티 성금 1억원 기부 뿐만 아니라 완도의 어려운 이웃을 대상으로 겨울 트레이닝복, 방한복 및 아동점퍼, 운동복 등 5,000여벌의 옷을 지원하였으며, 완도군 초등학교 전교생 3,300여명에게 운동복을 기증하고 고향인 약산중.고등학교 전교생에게도 운동복을 기증하는 등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고향의 발전을 위해 2014년 2017년 2회에 걸쳐 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단체복 지원 및 완도 장보고수산물축제, 군민의 날 행사 등 크고 작은 지역 행사를 위해서도 아낌없는 후원을 펼쳐오고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2018년 전남 첫 부부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 완도에서 탄생되어 더욱 기쁘다”며 “기부된 성금과 행복복지기금이 더욱 따뜻하게 쓰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전달된 성금이 완도군 관내 어려운 이웃들의 긴급한 의료비, 생계비 등 복지사각지대 지원을 위해 전액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동진
  7. 이낙연
  8. 이용부
  9. 문재인
  10. 조복연
  11. 김성
  12. 임우진
  13. 손금주
  14. 이낙연
  15. 송광운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