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허태정 유성구청장, 대전시에 “지역 현안, 주민과 소통해주길”

기사입력 2018-01-11 오후 7:25:0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방성환 기자] 허태정 대전 유성구청장이 11일(목) 이재관 시장 권한대행과 면담을 갖고 지역 현안에 대한 구와 주민들의 입장을 공식 전달했다.

 

구즉동에 조성 중인 환경에너지종합타운(SRF)과 관련해서는 임시가동 중지 및 주민설명회 개최, 지역주민을 위한 보상을 마련해 줄 것을 건의했다.

 

구즉동은 환경에너지종합타운 임시가동 및 플랜더스파크 조성, 하수종말처리장 이전 문제로 주민 감정이 악화돼 ‘구즉동 혐오시설 반대 비상대책위원회’까지 구성돼 있는 상태다.

 

 

또한, 대전교도소 이전 예정지인 방동 지역 주민 설득과 사업대상지 인근 지역을 포함한 공동 이주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날 허 청장은 주민들의 입장을 전달하며 시가 주민과 소통해 줄 것을 강조했고, 이 권한대행으로부터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는 답변을 받았다.

 

한편, 허 청장은 지난 5일과 8일 대전교도소 이전 예정지인 방동4통과 구즉동을 방문해 직접 주민들의 애로와 건의사항을 청취한 바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방성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신우철
  3. 강진원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동진
  7. 임우진
  8. 이용부
  9. 이낙연
  10. 김준성
  11. 송광운
  12. 신현구
  13. 유성엽
  14. 손금주
  15.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