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강진] 농업소득 배가 원년의 해, 2018 A로의 초대 “쌍끌이 전략”

기사입력 2018-01-11 오전 10:29:3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전남 강진군이 올해 농업소득 올리기와 지역 알리기를 위해 축제 9개를 개최한다.
 
‘2019년 올해의 관광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한 징검다리‘2018 A로의 초대’는 강진군 전체 형상과 가우도 출렁다리를 모티브 삼아 영어 알파벳 ‘A’자를 이미지화해 올해의 강진문화관광을 알린다.

 


 
이와 함께 강진군은 내부적으로 2018년을 ‘농업소득 배가 원년의 해’로 정하고 농업소득을 높이기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

 

강진군은 지난 해 12개 축제를 통해 관광객 유치와 지역민 소득 올리기에 성공했다.

 

특히 처음으로 개최한 남도음식문화큰잔치, 강진 K-POP 콘서트는 외지 관광객들이 많이 찾아와 강진군을 알리는데 큰 역할을 했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으며 인근 시군뿐만 아니라 전국 지자체들이 앞 다퉈 벤치마킹을 오고 강진군이 전국 관광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는 큰 계기를 만들었다.

 

 

2018년 강진군 축제는 관광객의 오감을 만족시킬 다양한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준비해 강진군을 알리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제2회 강진의 콩과 떡 이야기 여행을 시작으로 강진 군동금곡사 벚꽃길 소풍, 제21회 강진전라병영성축제, 제15회 영랑문학제, 제2회 강진 월출산 봄소풍 가는 날, 제46회 강진청자축제, 제10회 강진마량미항축제, 제25회 남도음식문화큰잔치, 제3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등 총 9개다.

 

한편, 강진원 강진군수는 “2017년 축제 성공을 기반으로 2018년은 지역 주민이 주인공이고, 관광객이 직접 참여하는 참신한 축제를 통해 강진문화를 알리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농업소득 배가 원년의 해와 2018 A로의 초대라는 쌍끌이 전략을 내세워 지역민 소득이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김철우
  6. 최형식
  7. 임택
  8. 김영록
  9. 이동진
  10. 김준성
  11. 문인
  12. 서대석
  13. 손금주
  14. 정종순
  15. 명현관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