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최형식 군수 "미래천년 담양, 인구절벽과 고령화사회 극복 집중"

기사입력 2018-01-09 오전 11:59:2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담양군이 2020년 유소년인구 5천명 유지 초석 마련을 목표로 ‘머무르고, 함께하고 싶은 천년의 도시 담양’을 위한 저출산 및 고령화 사회 극복 대책 마련에 나섰다.

 

지난해 담양군의 인구수는 단독․공동주택 및 주민등록기준(외국인제외) 47,285명으로 전년 대비 56명이 증가하는 등 2년 연속 사회적 인구 증가의 성과를 거뒀지만, 고령화로 인한 자연감소율 증가로 뚜렷한 인구증가세는 보이지 않았다.

 

군은 국가적 과제인 ‘인구절벽’ 위기를 당면 문제로 인식하고 ‘2018년 담양군 인구정책 추진계획’을 수립했으며 △결혼장려 △임신, 출산지원 △육아지원 △교육지원 △일, 가정 양립지원 △청년일자리, 주거안정지원 △노령화대책 마련 △인구문제 대응기반 강화 등 총 8개 분야에 걸쳐 시책을 추진한다.

 

젊은 세대와 청년 인구 유입을 도모하고자 인구정책추진단을 구성해 생애주기 분야별 인구정책 시책사업 발굴 및 추진과 함께 ‘한눈에 볼 수 있는 인구정책’ 홍보, 인구정책 포럼 개최, 빅데이터를 활용한 인구정책 성과분석 등 인구 유입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한편, 최형식 담양군수는 “미래천년 담양의 지명이 유지되기 위해서는 당면한 인구절벽과 고령화 사회를 극복해야 하며, 인구늘리기 대책을 위한 과제별 논의와 구체적인 실천 전략을 마련해 군정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이동진
  9. 임택
  10. 김준성
  11. 명현관
  12. 문인
  13. 서대석
  14. 정종순
  15. 손금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