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

이개호 의원 “반드시 헌법 전문에 5.18정신 담아야” 촉구

기사입력 2018-01-05 오후 6:47:4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현중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개호 최고위원(담양.함평.영광.장성)이 헌법 전문에 5·18정신을 담을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5일 국회 헌법개정특별위원회 자문위원회가 작성하고 배포한 ‘개헌자문 보고서’에 따르면 “5.18민주화운동 정신을 담자는 의견이 소수의견에 그치고 있다”며 “헌법 전문에 기재하는 것은 합당하지 않다”는 의견을 냈다.

 

▲ 더불어민주당 이개호 최고위원
이에 이 의원은 성명을 통해 “국회 개헌 자문위원회가 5.18민주화운동 정신을 소수의견으로 치부하며 헌법 전문에 기재하지 않는 것은 역사의 흐름과 시대정신을 반영하지 못하는 오류를 범하는 것으로서 큰 실망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어 “5.18운동은 한국 민주주의 발전사에 불멸의 금자탑을 세운 위대한 정신이고, 이러한 정신을 새기고 계승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5.18정신을 헌법 전문에 넣어 헌정사적 의미와 가치 규범을 수립해 나가는 것”이라며 “반드시 헌법 전문에 5.18정신을 담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한 “현행 헌법 전문에 3.1운동과 4.19정신을 새기는 이유는 이 같은 역사의 반복을 되풀이 하지 않기 위함이다”며 “5.18정신을 헌법 전문에 넣어 계승하려는 것도 다시는 이런 불행한 역사를 되풀이해서는 안된다는 전 국민의 여망이 담겨있다는 사실을 국회 개헌 자문위원회는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헌법 전문에 5.18민주화운동 정신을 담는 것은 지난 대선기간 문재인 대통령 공약사항으로 지난해 5.18기념식에서 “5.18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아 개헌을 완료할 수 있도록 국회의 협력과 국민 여러분의 동의를 정중히 요청 드린다”고 의지를 밝힌 바 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현중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동진
  7. 이낙연
  8. 이용부
  9. 문재인
  10. 조복연
  11. 김성
  12. 임우진
  13. 손금주
  14. 이낙연
  15. 송광운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