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세계적 축제로 발돋움”

- 5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 최우수축제 선정

기사입력 2017-12-29 오전 10:26:3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한광백 기자]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가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2018년 대한민국 최우수 축제’로 선정됐다.

 

올해 뽕할머니 전설 재현, 새벽 횃불 퍼레이드 등 바닷길 열림을 활용한 킬러 콘텐츠의 보강과 대한민국 민속문화예술특구에 걸맞는 전통 민요.민속 공연과 군민 300명이 참여한 북놀이 퍼레이드, 공격적인 홍보 등으로 국내.외 방문객을 끌어 모으는 등 명실상부한 세계적인 축제로 발돋움 했다.

 

특히 축제 전에 외국인 모객 여행사 대표 등 설명회를 통해 외국 관광객의 욕구를 충족 시킬 수 있는 ▲열려라 무지개길(컬러풀 진도) ▲응답하라 모세의 기적 ▲글로벌 존 운영 등 축제 프로그램 발굴과 운영이 돋보여 축제장을 찾은 외국인들로 부터 큰 호평을 받았다.

 

또 5천원권 자유이용권 판매로 경제적 수익을 창출하고 장화와 풍등 판매, 향토음식점 운영.지역 특산물 판매로 축제를 통한 직.간접적인 경제 효과도 수십억원에 달했다.

 

2018년 5월 16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되는 제40회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는 바닷길 열림을 활용한 킬러 컨텐츠 프로그램의 대폭 강화와 대한민국 유일의 민속문화예술특구에 걸맞은 지역 고유의 민속 문화 볼거리와 체험 코너 등을 늘리고 한국관광공사 해외 지사를 통해 국내.외 홍보도 강화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축제로 만들어 갈 계획이다.


한편,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는 고군면 회동리와 의신면 모도리 사이의 바다가 조수 간만의 차로 길이 2.8㎞에 걸쳐 폭 40여m의 바닷길이 열리는 시기에 맞춰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2014년부터 5년 연속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우수축제로 선정됐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한광백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김철우
  7. 김준성
  8. 손금주
  9. 이동진
  10. 명현관
  11. 유성엽
  12. 정종순
  13. 이낙연
  14. 임택
  15. 김영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