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지방자치뉴스

광주 북구, 소외계층 따뜻한 겨울나기 ‘총력’

기사입력 2017-11-15 오전 9:47:5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윤 산 기자] 광주시 북구(청장 송광운)가 본격적인 동절기를 맞아 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위기가정 발굴 및 지원에 나서고 있다.


먼저 지난 1일부터 완화된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에 따라 생계·의료·주거급여 등 기초생활보장 수급혜택을 볼 수 있도록 해당 노인(만 65세 이상)·중증장애인(장애등급 1~3급) 가구를 집중 발굴하고 있다.


이에 북구는 바뀐 규정을 적극적으로 안내하고 현장조사를 통해 현재까지 기초수급자 신청시 부적합 처리됐던 78세대를 추가 발굴해 생계급여를 지급할 예정이며, 연말까지 지원대상자를 최대한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동주민센터 맞춤형 복지팀을 17개동으로 확대하고 전담인력 51명을 증원배치해 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사회적 배려계층의 복지수요를 능동적으로 대응하는 복지기능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


아울러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으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저소득층에 대해서는 일시적으로 생계비, 주거비, 의료비 등을 긴급지원하는 한편 동절기를 대비해 지난 10월부터 가구당 연료비를 월 9만4,900원씩 추가 지원하고 있다.

 

희망복지지원단, 통장, 우체국 집배원 등 모든 인적자원을 총동원해 위기가정 발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특히 ‘이웃이 이웃을 돕는 체계’ 구축을 위해 진행하고 있는 ▲공감복지 빨강우체통 사업 ▲5K 운동 ▲우리마을 희망지기단 사업 역시 긴급지원제도와 연계해 적극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송광운 북구청장은 “실제 생활이 어려운데도 제도권 내에서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는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 강화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며 “지역 내 다양한 네트워크를 연계한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을 통해주민의 복지 체감도를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윤 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동진
  7. 이낙연
  8. 임우진
  9. 이용부
  10. 송광운
  11. 장헌서
  12. 안철수
  13. 박주선
  14. 주승용
  15. 유성엽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