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건

완도해경, ‘관광객 위장’ 불법취업 직업소개업자 검거

기사입력 2017-11-14 오후 12:44:2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광배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영암)는 지난 13일 취업을 목적으로 관광비자를 사용하여 국내에 입국한 외국인 및 불법으로 취업을 알선하고 소개비명목으로 부당이득금을 챙긴 직업소개업자를 검거하였다.

 

14일 해경에 따르면, 관광목적으로 동해항을 통해 국내 입국한 러시아인(남, 23세)과 카자흐스탄인(남, 31세)을 지난 9월 8일, 10월 4일 장흥.진도선적 김 양식장 관리선박에 불법으로 고용을 알선하고 소개비 명목으로 부당이득금을 챙긴 K씨(남, 48세)와 G씨(남, 40세)를 출입국관리법위반 혐의로 입건했다.

 

한편, 완도해경은 이들의 거래 장부, 은행입출금 내역 등을 토대로 외국인근로자 유입 경로, 공범자 가담 여부 등 국내.외 브로커 등과 연계 가능성을 두고 수사를 확대할 예정이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광배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낙연
  7. 이용부
  8. 임우진
  9. 이동진
  10. 송광운
  11. 장헌서
  12. 박주선
  13. 문재인
  14. 김준성
  15. 손금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