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 성료..전국 관광객들로 강진군 “들썩들썩”

기사입력 2017-11-13 오전 10:38:5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올해 전남 강진군이 개최한 12개의 축제 중 마지막 행사였던 제2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가 지난 12일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올 가을 강진에서는 3개의 대표 가을축제가 열렸다.‘맛의 1번지 강진’을 전국으로 알린 남도음식문화큰잔치, 워너원을 포함해 B1A4, B.A.P 등 한류 가수들의 공연으로 2만3천여명이 열광의 도가니에 휩싸였던 강진 K-POP 콘서트, 마지막으로 더 많은 관광객들이 강진만 생태공원의 아름다움을 만끽하도록 17일간 열렸던 제2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가 그 주인공.

 

 

이들 축제가 그 동안 강진군 기관사회단체, 공무원, 군민이 다함께 노력한 결실이 성공적으로 맺어져 연이어 호평을 받고 있다.

 

제2회 강진만 춤추는 갈대축제는 17일간 강진만 생태공원에서 6개 분야 35개 단위행사로 실시됐다.

 

 

형식적인 개막식을 생략하고 강진만 생태공원의 상징적 조형물 ‘배다리 전망대’ 앞에서 테이프 커팅을 시작으로 박현빈, 우연이의 열띤 공연과 함께한 개막 축하쇼가 갈대축제를 알렸다.

 

축제 기간 열린 희망 소원 연날리기, 희망 풍등 날리기, 갈대 미로정원, 갈대 공예체험, 종이꽃 만들기 체험, 가을소풍, 다트체험, 오행시 짓기와 같은 다채로운 체험행사는 가족단위 관광객에게 다 같이 즐길 수 있는 체험거리를 제공했다.

 

 

또, 강진오감통에서 라디오를 들으며 걷는 음악여행, 자전거를 타고 시원한 가을바람을 맞으며 강진만 생태공원의 정경을 둘러볼 수 있는 두발로 그린 자전거 여행 등 다채로운 행사가 관광객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축제 기간 강진읍에서도 최성수와 함께하는 특별한 ‘동행’, 가을밤의 낭만 재즈여행, 장필순&조동희와 함께하는 포크 음악여행, 강진읍 길거리 퍼레이드, 영랑생가 거리음악회, 강진만 노을빛 누리축제, 맞춤형 뮤직토크쇼, 강진 중앙로 길거리 축제 등 다양한 행사가 열려 강진읍 전체가 축제 분위기로 북적였다.

 

 

한편, 강진원 강진군수는 “2017 강진 방문의 해를 맞아 강진읍이 가을축제 분위기로 들썩였다. 2017년 축제 성공을 기반으로 앞으로 다가오는 2018년은 참신한 축제를 통해 강진문화를 제대로 느껴볼 수 있는 감동, 추억을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 군수는 이어 “그동안 2017년 축제 성공을 위해 노력해온 강진 군민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강진군이 도전하면 성공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더욱 열심히 군정 업무에 매진하겠다”고 덧붙였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낙연
  7. 이용부
  8. 임우진
  9. 이동진
  10. 송광운
  11. 장헌서
  12. 박주선
  13. 문재인
  14. 김준성
  15. 손금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