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

김병욱 의원, 돈 묶인 자영업자 자금회전 부진과 금융비용으로 "고통 호소"

- 추석 연휴 14조4,549억 카드 지급 올스톱

기사입력 2017-11-08 오전 9:33:3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김현중 기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김병욱 의원(분당을)이 8일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추석 연휴 10일간 국내 카드 이용액은 14조4,549억을 기록하였으며 이중 82%인 11조 8,845억원이 10월 12일 카드사로부터 지급된 것으로 밝혀졌다.

 

연휴 기간 동안 국고채(연 2.15%)기준으로 51억원의 이자수익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었다.

 

▲ 2017년 9월 23일~10월 15일 국내 카드이용대금 지급 그래프

(출처 : 금융감독원, 제공 : 김병욱 의원실)

 

9월30일~10월9일 추석연휴기간 동안 해외 신용카드 이용액은 5,775억원을 기록하였고 10월10일 2,752억, 10월11일 2,089억, 10월12일 1,570억원이 해외 카드 브랜드사에 지급되었다.  

 

국내 카드사들이 국내 가맹점들에게는 영업일 기준 D+2일 결제를 적용하여 연휴 이틀 뒤인 10월12일 82%의 결제대금을 가맹점에 지급한 반면 해외 카드 브랜드사에게는 10월10일 가장 많은 카드결제대금을 지급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는 국내 카드사들이 해외 카드 브랜드사와 국내 가맹점의 매출대금지급 기준에 차별을 두고 있는 사실을 여실히 보여준 것이다.

 

대부분의 중소상공인들이 추석연휴 중 1~2일 정도만 휴무를 하고 가게 문을 열기 때문에 재료비, 인건비 등을 지출하는데 매출의 대부분인 카드대금이 12일 동안 지급되지 않으면서 자금회전 부진과 단기자금 융통에 따른 금융비용으로 고통을 호소하였다.

 

김 의원은 “비영업일 대금지급 지연 문제는 카드사 뿐 아니라 은행권 등 금융시스템 전반이 나서야 할 부분이나 그동안 카드사와 은행 등 이해관계자들은 이 같은 문제 개선에 소극적이었고 애꿎은 자영업자들만 피해를 보고 있음에도 금융당국은 아직 관련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수수방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이어 “9월부터 소상공인들이 금융당국에 열흘 추석연휴 카드대금 지급 지연 대책을 요청하였으나 현재까지 아무런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며 “국민 모두가 즐거워야할 추석 황금연휴가 영세 자영업자에게는 혹독한 시련을 안겨줘서는 안된다”며 금융당국의 대책 마련을 촉구하였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김현중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낙연
  7. 이용부
  8. 임우진
  9. 이동진
  10. 송광운
  11. 장헌서
  12. 박주선
  13. 문재인
  14. 김준성
  15. 손금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