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연예

[영화] 정인봉 감독의 '질투의 역사' 배우 라인업 확정

기사입력 2017-11-07 오전 10:52:0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은정 기자] 블루블랙이 제작하는 정인봉 감독의 두 번째 작품 ‘질투의 역사’ 배우 라인업이 확정됐다.

 

기존에 캐스팅됐던 오지호와 함께 최근 FA 시장에 나온 대어 남규리가 합류하며 주연 캐스팅이 완료됐다.

 

▲ 배우 남규리-오지호(앰엑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남규리는 남성들의 사랑과 관심을 독차지하는 가련한 여주인공 수민으로, 오지호는 수민에게 사랑받는 유일한 남자 선배 원호로 발군의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남규리, 오지호 투톱으로 진행되는 ‘질투의 역사’는 다섯 명의 선후배들 사이에서 벌어지는 사랑, 질투, 복수를 그리는 이야기로 조한선, 김승현, 장소연, 톱모델 송해나가 캐스팅 되었고 아울러 원로배우 송재호씨가 출연을 결정지으며 한층 깊이 있는 드라마가 완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 조한선, 김승현, 장소연, 송해나

 

‘질투의 역사’는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와 2017년 전주국제영화제에 초청돼 관심을 받았던 정인봉 감독의 영화 ‘길’의 차기작으로 군산시의 적극적인 후원을 받아 11월 10일 군산시향(상임지휘자: 백정현)과의 촬영을 시작으로 크랭크인할 예정이다.

 

한편, 제작사는 감독이 작품에 모든 상상력과 역량을 쏟아 내기 위한 자본의 간섭을 최대한 배제하기 위해 클라우드 펀드를 12월 초 와디즈 홈페이지(www.wadiz.kr)를 통해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낙연
  7. 이용부
  8. 임우진
  9. 이동진
  10. 송광운
  11. 장헌서
  12. 박주선
  13. 문재인
  14. 김준성
  15. 손금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