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사회

다양한 볼거리와 최고의 먹거리가 있는 “강진 마량미항찰전어축제”

기사입력 2017-09-25 오후 9:31:0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강천수 기자] 집나간 며느리도 돌아온다는 마량 찰전어와 활어잡기 체험 등 다양한 체험으로 올 가을 최고의 추억이 될 마량미항 찰전어축제가 오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동안 마량미항 일원에서 열린다.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은 가족들과 함께 시원한 바닷바람으로 가슴까지 뻥 뚫리는 아름다운 마량 항구에서 각종 민속체험과 싱싱한 해산물, 특히 찰지고 고소한 찰전어를 맛 볼 수 있다.

 

활어 맨손잡기 체험은 맨손으로 고기를 잡고, 잡은 활어는 즉석에서 시식할 수 있다.  또 전어를 저렴한 가격에 맛 볼 수 있는 행사도 마련했다.

 

제기차기와 투호던지기, 김을 건조하는 발장치기 등 민속놀이를 준비해서 고향을 찾아온 가족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와 마을별로 겨루기를 개최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특히 이사위사랑 노래자랑을 개최해 명절에 장모와 사위간의 관계를 돈독하게 하고 특별한 경험을 간직할 수 있는 좋은 기회도 제공한다.

 

이번 마량미항축제는 볼거리도 풍성하다.

 

축제기간 동안 안동역에서의 작곡가 정의송씨가 함께하며, ‘아이좋아라’ 가수 이혜리, ‘유리벽사랑’ 박진도, ‘사랑아’ 임현정 등 유명 가수들이 참여한다. 개막식에는 개그맨 엄용수씨가 사회를 진행한다.

 

한편,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 먹거리를 준비한 강철석 미항축제추진위원장은 “마량미항찰전어축제는 4개 분야 24개 단위행사로 진행된다. 오셔서 다양한 볼거리와 최고의 먹거리를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강진군 군수는 “예로부터 마량은 찰전어로 유명했다. 추석 절을 맞아 고향을 찾아온 가족들과 함께 마량미항 찰전어축제에 오시면 올 가을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라고 자부했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강천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강진원
  3. 신우철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용부
  7. 이동진
  8. 김준성
  9. 이낙연
  10. 장헌서
  11. 임우진
  12. 송광운
  13. 박주선
  14. 손금주
  15. 문재인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