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

산업부 산하 공공기관, 빚에 허덕이면서도 "무상 학자금 지원 늘어"

기사입력 2017-09-25 오후 8:43:0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중앙통신뉴스=박종하 기자] 국민의당 손금주 의원(전남 나주·화순,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이 산업부 산하 각 공공기관으로부터 받아 분석한 학자금 지원 결과에 따르면 총 15개의 공공기관이 무상으로 학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들은 2016년도 한 해만 300여억 원, 최근 4년 간(2014년~2017년 6월 기준) 총 892억 원 규모의 무상 학자금을 지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대한석탄공사, 한국석유공사 등은 자원외교 실패 등으로 부채비율이 500%를 넘어가는 위기상황에도 82억여 원의 무상 학자금을 지원했으며, 한국전력공사와 9개의 한전 자회사 모두 무상으로 학자금을 지원, 무상 지원 공공기관 전체의 67%를 차지했다.

 

금액으로는 한국전력공사가 257억여 원으로 가장 많았고, 한국수력원자력(205억), 한전 KPS(158억), 대한석탄공사(73억)가 그 뒤를 이었다. 한전원자력연료의 경우 2014년에 비해 2016년 무상 학자금 지원이 6배 증가해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고, 한전이 4.3배, 한수원이 3.5배순이었다.

 

손금주 의원은 "고액 연봉에 성과급 잔치, 무상 학자금 지원까지, 이래서 신의직장.금수저 소리가 나오는 것"이라면서 "국민 세금으로 운영되는 공기업, 공공기관이 빚에 허덕이면서도 직원 자녀들에까지 무상 학자금을 지원하는 것이 국민 눈높이에 맞는지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Copyrights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부산.대전.세종.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종하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윤장현
  2. 신우철
  3. 강진원
  4. 구충곤
  5. 최형식
  6. 이낙연
  7. 손금주
  8. 이용부
  9. 장헌서
  10. 이동진
  11. 이개호
  12. 최경환
  13. 박주선
  14. 유성엽
  15. 김준성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