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문화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본선 진출작 공식 발표

기사입력 2016-06-16 오후 7:14:0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박은정=기자  오는 8월 4일부터 12일까지 개최되는 국내 최초의 탈장르 미디어아트 축제인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이하 네마프)’이 본선 진출작을 공식 발표했다.

 

▲ 본선작 스틸컷 = 기차가 지나가는 동안


 
지난 3월 7일부터 5월 6일까지 약 2개월간 82개국 총 1,269편(상영 1,177편, 전시 92편)이 작품이 공모 접수되었으며, 이중 61편(대안영화 49편, 전시 12편)의 작품이 본선 작품으로 선정되었다.


본선 진출작 61편은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NeMaf2016)의 ‘글로컬 구애전’ 섹션을 통해 일반 관객들과 만나게 된다.

 

▲ 본선작 스틸컷 = 되찾은 구두의 신탁


 
네마프의 ‘글로컬 구애전’ 섹션은 영화, 뉴미디어아트 전시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며 대안영화, 실험영상, 다큐멘터리 등의 장르로 구성된 상영 부문과 미디어 퍼포먼스, 다채널비디오 등 장르 구분 없이 모든 형태의 미디어아트 작품을 소개하는 전시 부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 본선작 스틸컷 = 후회

 

네마프 기간 동안 가장 많은 주목을 받는 섹션이기도 하다. 국내외 작가들의 경계 없는 예술의 장을 만든다는 의미로 경쟁이라는 단어 대신 ‘구애(propose)’라는 단어를 사용해 더욱 예술을 친근하게 표현하고 있다.

 

▲ 본선작 스틸컷 = J.P. 쿠엔사의 죽음


 
예선 심사에 대해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측은 "다양한 형식과 장르의 경계를 뛰어넘는 실험성이 돋보이는 작품이 많으며, 변화하는 시대상을 반영해 그동안 주목받지 못했던 사회적 소수자들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작품들도 많이 출품되었다"며 "내용과 형식의 진보성, 작품의 참신성과 완성도 높은 작품들이 이번 본선 작품으로 선정돼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측은 이번 본선 진출작을 관객의 입장에서 평가하고 심사해줄 관객구애단(관객심사단)을 6월 15일~6월 30일까지 네마프 홈페이지(www.nemaf.net)를 통해 모집한다. 


 

-Copyright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광주.전남.대전.부산.서울 실시간 뉴스 및 동영상제공>

 

박은정 기자 (ikbc88@hana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용섭
  2. 이승옥
  3. 구충곤
  4. 신우철
  5. 최형식
  6. 김영록
  7. 김철우
  8. 명현관
  9. 정종순
  10. 이동진
  11. 임택
  12. 전동평
  13. 김준성
  14. 문인
  15. 서대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